본문으로 바로가기

천간통변(2) - 을목의 물질적, 인간적 측면의 의의와 해설



乙 을목

[을목의 물적 측면]
.을목은 음목(陰木)에 속합니다.
.물상적으로는 화초, 잔디, 잡초나 넝쿨을 의미합니다.
 갑목 이외 살아있는 모든 초목을 의미합니다.
 을목은 생목이라 반드시 살아 있어야 합니다.
  

[을목의 특성]
.을목은 음의 성정을 가진 습목으로 환경에 대한 적응력과 착근력이 뛰어납니다.
.을목은 다른 물체를 이용해 자신의 목적을 달성하려는 성격도 가집니다.
 을목은 반드시 꽃을 피워 열매를 맺어야 합니다.


  
 위 명조는 축월에 태어난 을목일간입니다.
 축월은 음력 12월로 추위가 한창인 시기입니다.
 추운 계절에 태어난 을목은 추위를 녹여줄 불기운이 절실합니다.
 시간에 병화나 정화가 온다면 길명이 되겠지요.
 만약, 이 명조에서 사주 전체에 불기운이 전혀없다면, 을목은 부정적 측면이 부각될 것입니다.


[을목의 인적 측면] - 긍정심리
.을목이 긍정적으로 작용하기 위해서는 을목이 자신의 역할을 할 수 있어야 합니다.
.을목이 긍정심리로 작용하면 현실적이고 실질적인 생활을 영위하게 됩니다.
.왕성한 활동력으로 강한 끈기와 집념을 나타냅니다.

.환경에 대한 적응능력이 탁월해 여간 어려운 상황이 닥쳐도 포기하거나 좌절하지 않습니다.
 잔디를 밟아도 금새 다시 올라옵니다.
.화초의 특성상 화려함과 사치도 추구하지만, 결과를 중시하여 실리를 따지게 됩니다.
.생기와 활력이 넘쳐 긍정적인 생각으로 미래지향적인 삶을 살게 됩니다.
 
  

.위 명조는 신월에 태어난 을목일간의 여명사주입니다.

 일간과 월간이 을경합금으로 일간 을목은 경금의 심리로 살아가게 됩니다.
 월간 경금은 일간 을목에게는 정관이 됩니다.

 정관의 역할은 성장기에는 부모나 학교, 교육 등, 일정한 틀에 귀속된 규율이나 제도가 됩니다.
 따라서, 학업에 충실하게 되고, 결혼 후에는 남편이 부모의 역할을 대신한다고 보는 것입니다.
 월간의 정관 경금은 동주한 신금의 동조를 받는것으로 주관이 뚜렷하고 추진력이 있게 됩니다.

 월간 경금의 입장에서 보면 일지 해수는 식신이라 열심히 일해, 아내인 을목의 의식주를 해결합니다.
 또한, 경금의 입장에 일간 을목은 재물이 되기도 하니, 재물복도 있다고 봅니다.    
 아내인 을목은 남편의 모든 뜻을 착실히 따르며, 가정에 안주하는 현모양처,타입이 됩니다.
 또한, 을목이라 병화인 자식으로 향하는 마음이 충실한 명조가됩니다.


[을목의 인적 측면] - 부정심리
.을목이 본연의 역할을 다하지 못하면 부정적인 심리가 살아납니다.
.부정적인 심리가 생기면, 특정 대상에 대한 집착과 이해타산이 심해 소인배적 생활을 하게 됩니다.
.이기심이 강하게 작동하고, 남을 이용하려는 경향이 강해 남에게 피해를 주기 쉽습니다.
.원칙과 소신이 부족해 비현실적인 삶을 살게 됩니다.
.겁이 많고 신경질적이며, 모든 것에 소홀하는 경향도 강합니다.

참고:
-겁이 많은 명조 
 목이 목의 역할을 다하지 못하거나, 목이 필요한 명조에서 목이 제역할을 못할 때
 대체로 겁이 많은 편에 속하게 됩니다.



위 명조는 유월에 태어난 을목일간의 여명사주입니다.
일간 을목은 관성과 월간 신금과 음양이 같아 조화를 이루지 못합니다.
일간과 관성의 음양이 같으면 부부간에 정이 부족하다고 해석합니다.

월간 신금은 동주에 유금을 깔고 있어서 그 힘이 강하고 주관 또한 대단합니다.
일지 을목 역시 동주에 비견인 묘목을 깔고 있어 간여지동사주가 됩니다.
따라서, 고집과 자존심이 강해 자기중심적 사고를 하기 마련입니다.

유연성과 융통성이 부족한 상태에서 주관이 강한 월간 남편과 힘으로 마주치는 격입니다.
항시 갈등과 충돌이 생기고, 예민하고 여유로운 생각을 할 수 없어 피해의식을 나타내기도 합니다.
이런 명조의 경우는, 때에 따라 상대에 대해 공격성 행동도 나타내게 됩니다.



똑 같은 명조에서 일지만 해수로 바뀐 명조를 살펴보기로 합니다.
이 경우도 일간 을목과 월간 신금은 음양이 같아 부부의 정이 부족하기는 마찬가지입니다.
월간 신금은 동주 유금의 생조를 받아 주관이 강하고 고지식하며, 간섭과 통제가 심한 편입니다.
그러나, 일간 을목을 극하는 대신, 일지 해수를 생하는 관계로 직접적인 충은 피하게 됩니다.

월간 신금의 입장에서 살펴보기로 합니다.   
남편인 월간 신금은 상관인 해수를 생하는 관계로, 열심히 일해 수생목으로 일지를 돌보게 됩니다.
열심히 일한 댓가로 재물을 만들고, 가정을 책임지는 든든한 남편이 됩니다.
따라서, 일지만 묘목에서 해수로 바뀌어도 전혀 다른 삶이 전개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