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출생시논란(1) - 사주의 시주의 작성 원리와 적용에 대한 이해

 

 

[시주의 혼선]

최근 사주플러스에서 시주에 관한 논란이 많습니다.

많은 분들이 최근에 자신의 시주에 대해 혼선이 많은 것 같아,시주의 작성원리와 픞러스만세력이나 플러스운세력에 어떻게 적용 되는지 이해를 돕기 위해 작성합니다.   

위와 같이 단순히 2자로 표시되는 시주가 무척 복잡한 계산을 거쳐 완성됩니다.

 

 

[시진을 정하는 원리]

시주는 출생한 시간의 시진으로 표시합니다.

참고로, 사주명리학은 태양의 움직임을 기본으로 모든 운기가 작용한다고 봅니다. 태양이 가장 정점에 있을 때, 이를 남준시각이라고도 하며, 정오가 됩니다.다시 말해, 나무막대기를 수직으로 세웠을 때 그림자가 가장 짧은 순간이 정오입니다.

 

사주명리에서는 정오를 중심으로 정오 이전 1시간, 이후 1시간을 오(午)시로 봅니다. 그리고, 2시간 단위로 시진이 변경됩니다. 따라서, 가장 깊은 밤중이 자시가 되지요. 그 시간이 밤 12시를 기준으로 이전 1시간, 이후 1시간이 자(子)시가 되어 날짜가 변경됩니다.

 

여기서, 날짜가 변경되기 전 1시간인 밤11시부터 자정까지와 날짜가 바뀐 자정부터 세벽 1시까지가 자시를 다르게 적용해야 한다는 것이 야자시 조자시 개념입니다. 즉, 야자시는 자정 ㅣ전의 자시를 말하고, 조자시는 밤 12시 이후의 자시를 말합니다.

    

 

[명리학의 기본 시진]

명리학에서 적용하는 시간대별 기본 시진은 아래와 같습니다.

 

위 표에서 보면 하루가 바뀌는 시점이 밤 11시가 됩니다.

 

 

[사주플러스에서 적용하는 시주]

사주플러스에서는 기본적으로 첫번째 그림의 기본 시진을 사용하지 않고, 이 시진을 시주로 사용합니다.그 이유는 현재 우리나라가 국토의 중심축인 동경 127.5도의 시간을 사용하지 않고, 일본 시간이 동경 135도를 사용하기 때문에 30분의 시차가 생기기 때문입니다.

 

위 그림은 회원분의 자료를 인용한 것으로, 일본의 시간인 동경 135도와 우리나라 시간인 동경 127.5도의 경도를 표시한 것입니다. 여기서의 동경은 일본의 도시이름이 아니라 영국 그리니치 천문대로 부터 동쪽으로 127.5도의 위치에 있다는 것을 말합니다.

 

현재 시간의 표시는 영국 그리니치 천문대를 기준으로 정합니다. 동경 180도, 서경 180도를 적용하여 지구가 둥글기 때문에 360도가 됩니다. 따라서, 하루가 360도가 되고 시간으로 표시하면 24시간이 됩니다. 하루를 분으로 표시하면 1440분이니, (1440분 / 360도 = 4분) 1도 차이마다 4분의 시차가 생깁니다.

 

일본과 우리나라가 (동경 135도 - 127.5도 = 7.5) 7.5도 차이가 생깁니다. 7.5도 * 4분 = 30분의 시차가 발생합니다. 최근까지도 일본의 서적으로 공부를 했거나, 다소 우리나라의 위치를 반영하지 않는 분들 중에 30분의 시차를 인정하지 않고, 정시를 사용하는 경우도 있다고도 합니다.

 

[한국 표준시의 변경]

우리나라에서 한국표준시를 사용하지 않고, 일본시간을 사용하게 된 이유는 무었일까요? 

표준시 사용의 시작은 조선의 세종시대부터 입니다. 세종떄 해시계를 만들어 한성의 곳곳에 설치해 누구나 시간을 알수 있게 했다고 합니다.

 

그 후, 조선말 고종때 우리나라의 중심축인 동경 127.5도를 표준시로 정하게 됩니다. 그러나, 일제 강점기를 거치면서 조선총독부에 의해 우리나나 표준시는 일본의 시간에 흡수되어 동경 135도의 시간을 사용하게 됩니다. 해방 후 이승만 정권에 의해, 다시 동경 127.5도로 우리나라 표준시가 환원 됩니다.

 

1961년 박정희 정권이 쿠데타에 성공한 후 미군의 압력에 의해 다시 일본의 135도로 바뀌는 수난을 겪게 됩니다. 그때, 주한 미군의 요구는 한국에서 비상사태가 발생할 경우 일본에 주둔하고 있는 주일미군과 연계가 원할치 못하다고 하여 수정토록 요구한 것입니다.

 

합리적이지 못한 방법으로 정권을 창출한 것이라, 아무런 이유없이 들어준 표준시간이 지금까지 이어져 옵니다. 그러다 보니, 우리시간과 맞지않아 사주명리에서 항시 30분의 꼬리가 따라다니게 된 것입니다. 명리학에서의 불편이나 오차보다도 국민적, 국가적 자존심을 위해서라도 빨리 우리시간을 사용하기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사주명리의 출생시간을 정하는 것은 아직 여러가지 요소가 포함됩니다.

포스팅이 너무 길어져 다음 회에 이어 가기로 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