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궁성론 해석(3) - 년주에 조상과 다른 육친이 오는 경우의 해석



[년주 일반]

년주는 조상궁으로 천간은 조부의 궁이 됩니다.
따라서 년간에는 조부의 십성인 편인이 오는 것이 가장 이상적이라 할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년지는 조모의 궁이 됩니다.
조모의 육친은 상관이라 년지에는 상관이 오는 것이 가장 아름다운 모습이 됩니다.

그러나, 대부분의 경우 궁과 육친은 일치하지 않습니다.
여기서는 궁과 육친의 별이 같지 않을 때 어떻게 해석하는지를 알아 봅니다.

[년주와 일간의 관계]
년주가 일주를 생하는 관계이면 내리사랑으로 조상의 음덕이 됩니다.
년주가 일간을 극하면, 엄하고 깍듯하며 청빈한 조상을 둔 경우로 봅니다.

[년주에 정인이 있는 경우]

정인은 모친을 나타냅니다.

모친이 조상궁에 있는 격이라, 모친의 연령이 많은 경우로 해석될 수 있습니다.
아니면, 모친이 나이에 비해 겉늙은 경우도 포함됩니다.
월주에 있어야 할 모친이 년주에 있게 되어 정이 박하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년주에 편재가 있는 경우]

편재는 부친의 별입니다.
편재는 월간에 위치하는 경우가 가장 아름답다고 봅니다.
편재가 년주에 있음은 부친이 조상궁에 위치하는 경우로 부친과의 정이 약할 수 있습니다.
정인이 년주에 있는 경우와 같이 부친이 나이가 많거나, 연세에 비해 겉늙은 경우도 포함됩니다.

[년주에 정재가 있으면]

정재는 남명에게 아내의 별입니다.
년주의 정재는 조혼이나 첫사랑, 년상의 여인, 이별수 등을 내포합니다.
일지에 있어야 할 정재가 조상궁에 위치하므로 년상의 여인과 인연이 있기 쉽습니다.

아니면, 어린나이에 일찍 이성에 눈이 뜨진 경우로 조혼일 경우도 많습니다.
이 경우는 동거를 포함하며 일간과 거리가 인연의 범위를 넘어서는관계가 됩니다.
따라서, 아네와 정이 박해 각방을 쓰거나 별거, 또는 이별수를 겪기도 쉽습니다.

[년주에 정관이 있으면]

정관은 여명에게 남편궁입니다.
남편궁은 일지나 월간이 정위치가 됩니다.
남편의 별이 조상궁에 위치하여 남편의 나이가 많은 경우도 포함됩니다.

아니면, 일찍 이성을 밝히는 편이라 속도위반으로 인한 임신 등으로 조혼 또는 동거한 경우도 포함됩니다.
역시 인연의 범위를 벗아난 경우라 각방을 쓰거나 별거, 이별수가 따르기 쉽습니다.
배우자의 별이 년주애 있으면 같이 살아도 한지붕 두가족인 경우가 많은 편입니다.  

[조상궁에 자식성이 있으면]
남명은 편관과 정관이 자식의 별이 됩니다.
여명에게는 식신과 상관이 자식의 별이 됩니다.
자식의 별이 조상궁에 있으면 자식이 일찍 철이 든 경우도 됩니다.
아니면 자식이 겉늙은 경우로 단명한 팔자일 수도 있습니다.

[년주에 비견과 겁재가 있으면]

비견과 겁재는 형제 자매를 말합니다.
형재 자매가 조상궁에 있음은 형이나 누나가 자신과 나이차가 큰 것을 말합니다.
이 경우는 본인이 늦둥이 일수 있습니다.

아니면 재혼한 가정으로 이복 형이나 누나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년주에 비견이 있으면 초년운이 다소 불리하다고 해석하기도 합니다.
년주에 겁재가 있으면 초년에 경쟁이나 투쟁심으로 강인한 성격의 소유자가 되기도 합니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